KR EN
게시물 상세 테이블 | 선택한 게시물의 제목, 등록일,조회 수 및 본문을 제공하는 표입니다.
메타넷글로벌-오토메이션애니웨어, 지능형 자동화 교육 플랫폼 구축 및 운영 나선다
Date 23-01-09 10:31 View 159
본문

 

메타넷글로벌과 오토메이션애니웨어가 기업의 지능형 자동화(IntelligentAutomation)를 위한 교육 플랫폼 구축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김기호 메타넷글로벌 대표와 드미트리 첸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아태·일본지역 총괄사장, 박준용 오토메이션애니웨어 한국지사장은 지난 12서울 메타넷글로벌 본사에서 만나 지능형자동화(IntelligentAutomation)를 위한 교육 플랫폼 ‘오토메이션 인스티튜트(AutomationInstitute)’ 구축 및 운영을 위해 긴밀히 협업하기로 했다.

 

최근 세계적인 경기 불황 속에서 IT 비용 절감 및 업무효율화에 대한 기업의 니즈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가운데 로우코드·노코드 개발은 애플리케이션 개발 시간을 단축해주고 다양한 업무를 자동화할 수 있다는 장점을 바탕으로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가트너에 따르면 2023년 글로벌 로우코드 개발 기술시장은 269억 달러에 이를 전망이다.

 

‘오토메이션 인스티튜트’는 현업 종사자가 업무자동화에 대한 기획·설계·개발·운영을 직접 할 수 있도록 트레이닝및 전문가 조직(CoE)을 통한 기술적 지원과 관리를 제공할 예정이다.기업은 체계적이고 전문화된 과정을 통해 임직원을 시민 개발자(Citizen Developer)로양성할 수 있게 된다.

 

이번 협력은 3년 동안 이어져 온 양사의 신뢰 관계 속에 이뤄졌다. IT 전략 컨설팅 기업 메타넷글로벌과 지능형 자동화(IntelligentAutomation) 글로벌 리딩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지난 2020년부터 파트너쉽을맺고 협업을 강화해 왔고, 특히 지난 2022년부터 교육플랫폼구축 및 운영을 위해 더욱 긴밀히 협업해 왔다.

 

2023년 양사는 오토메이션 인스티튜트를 시작으로 기업 내 업무자동화를지원하기 위한 비즈니스 부문에서 지속적으로 협력,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김기호 메타넷글로벌 대표는 “임직원 개개인의 디지털 역량이 기업의 경쟁력이 되는 시대에 지능형 자동화(Intelligent Automation)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면서 “오토메이션 인스티튜트는 시민개발자를 발굴하고성장시키는 과정에서 생기는 현장의 어려움을 해소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준용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지사장은 “이번 협업을 통해 기업들이 내부 자동화 과제를 스스로 발굴하고 적용할수 있도록 교육플랫폼을 제공하여 기업들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혁신을 가속화 할 수 있을 것이다”라면서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전글/다음글 테이블 | 현재 게시물의 이전 게시물과 다음 게시물에 대한 링크를 제공하는 표입니다.
Prev 10주년 맞은 ‘메타넷과 함께하는 장애인 바리스타 대회’ 성료
Next 메타페이, 클릭 3번으로 끝내는 대화형 연말정산 플랫폼 출시
scroll